무지무지 바쁘다. 그냥 바쁘기만 한 게 아니라 말 안 듣고 일 못하게 하는 사람들까지 있어 스트레스까지 받으면서 무지 바쁘다. 어제도 그렇게 한참 바쁘고 있는데 전화가 왔다. 웬 쇼핑몰인데 땡땡땡 고객님 맞으시냐며, 몇 천 원짜리 쿠폰을 발급했으니(시제가 '과거'라는 데 유의할 것) 계정에 접속해 확인해 보란다(이런 걸 왜 전화로 알려주지?). 건성으로 네네 하고 있는데 본인 확인을 위해 전화번호 확인을 해 달라네? 지금 자기가 걸고 있는 전화번호가 내 번호가 맞냔다. 그제야 정신이 번쩍 들어, "어디시라구요?" "인터넷 쇼핑몰 땡땡땡입니다~" 어쩌구 하면서 같은 얘기를 반복. 그래 따져 물었다. 쿠폰을 발급했다면서 본인 확인 절차가 왜 필요한 거냐고. 쿠폰이 나왔으면 내가 내 계정으로 로그인해서 확인하면 그만 아니냐고. 그랬더니 뭐라더라, 쇼핑몰에서 물건을 주문했을 때 본인이 아닐 경우 상품이 잘못 배송될 수 있고 어쩌고? 무슨 말인지 당최 이해가 안 돼서 뭐라고 했는지도 정확히 기억을 못 하겠다;;; 물건 배송과 관련해서는 제가 주문하고 제가 인터넷에서 알아서 하면 되는 일 아니냐, 오류가 나도 그 부분은 제가 책임질 부분이니 신경 끄시라 했더니만 계속 오배송이 어쩌구 오류가 어쩌구... 그래서 나도 끈질기게 쿠폰 발급과 본인 확인의 상관관계를 물었더니 이젠 또 그 둘을 별도로 생각하란다(별도로 생각하라면서 대체 '본인 확인'은 왜 해 달라는 거냐구. 더 웃긴 건, 이미 그 사람은 내 전화번호와 이름까지 알고 있는 상황이었다는 거지.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번호가 내 번호 맞다'는 한 마디를 애타게 기다린 건 뭔가 있다는 거다). 5분 여 그런 실랑이를 하다가 결국 당신이 나를 설득할 수는 없을 것 같으니 다른 분들과 통화하시는 게 낫겠다는 말씀을 건넸다. 아니 그랬더니 처음부터 다시 시작. 자기가 정리를 해 주겠단다. 그러니까 쿠폰과 본인 확인은 관계가 없고... 아니 그러지 마시고 그냥 끊으시자 했더니 묻는다. 그럼 본인 확인을 거부하시는 거냐고. 그렇다 얘기하고 겨우 끊을 수 있었다.

전화를 끊고 바로 땡땡땡 쇼핑몰에 접속했다. 쿠폰은 무슨; 눈을 뒤집어 봐도 없다. 바로 고객센터로 전화를 걸었다. 웬만해서 이렇게까지 하는 일은 드물지만, 바쁠 때 전화해서 내 시간 엄청 빼앗은 데 대한 보복성 전화다. 한참 기다려(그거 다 발신자 부담이다 --;) 드디어 상담원 연결. 쿠폰을 발급'했다'고 하는데 계정에 그런 쿠폰은 있지도 않다, 당신네 쇼핑몰에서 건 전화가 맞기는 하냐(전화 전 주소지와 전화기에 찍힌 번호를 보니 거기가 맞는 것 같긴 했다), 대체 이런 말도 안 되는 전화를 왜 한 거냐. 그랬더니? 역시나 보험 관련 정보제공 동의 전화였던 거다. 쿠폰은 아마 정보수신 동의를 하면 주는 거겠지(근데 왜 이미 발급한 것처럼 말하냐고!). 마케팅도 좋지만 이런 식으로 '사기'에 가까운 전화를 돌리게 하면 당신네 쇼핑몰 이미지만 나빠진다고 엄청난 속도로 퍼부은(이라고는 하지만 속도만 빨랐지 욕 한 마디도 안 했고 반말도 안 했고 목소리를 높이지도 않았다. 나는 거의 '본능적으로' 이런 사람이 더 무섭다는 걸 안다) 후 전화를 끊었다. 어쨌든 앞으로 그 쇼핑몰에서 내게 판촉전화를 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 하지만 어지간해서는 내가 그 쇼핑몰을 이용하는 일도 없을 것이다. 흥.

내가 본인 확인을 해 주었으면 바로 빠른 목소리로 보험 얘기를 다다다 읊은 후 "동의하시죠?"라고 했을지('동의하십니까?'가 아니라 '동의하시죠?'인 데도 유의할 것. 물론 이 경우에도 나는 '아니요'라고 말한다. 상대가 당황해서 다시 한 번 똑같이 물어도 '아니요'라고 꿋꿋하게 말한다), 아니면 '본인 확인' 절차만으로 뭔가를 할 수 있었을지는 모르겠지만 요새 이런 전화가 가끔 올 때마다 사람들이 걱정된다. 건성으로 네네 했다가 나중에 자기 이름까지 댄 스팸전화 온다고 화낼까 봐.

하지만 더 걱정스럽고 불쾌한 건 인터넷 쇼핑몰이다. 어제 전화했던 쇼핑몰 같은 경우엔 오래 전에 가입했던 데라, 내가 가입했던 시절에는 개인정보 제공 동의 같은 게 없었을 거다. 그러니까 일부러 내게 전화를 해서 동의를 받으려 했던 거고. 어쨌거나 본인 동의 없이는 타 업체에 정보를 제공할 수 없으니까 이 사례는 그나마 양호한 편이다. 그런데 요새는 웬 쇼핑몰 하나 가입하려면 무슨 제휴 사이트가 그렇게도 많은지, '원스톱'이라는, 말 그대로 '미명' 아래 온갖 군데에 내 개인정보를 다 퍼주게 만들어 놓았다. 개인정보 제공 동의를 하지 않으면 회원가입 자체를 막아버려서 울며 겨자 먹기로 체크를 할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그래놓고 나중에 사용자가 항의하면 '자발적'으로 해놓고 무슨 소리냐고 하겠지.

인터넷 쇼핑몰 업계 한 관계자는 “현재 대부분의 쇼핑몰 가입 시 개인정보 공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회원 가입이 안 되게 돼 있다”며 “제휴관계가 많은 규모 큰 기업일수록 개인정보가 새어나갈 확률이 높다”고 말했다. 그는 또 “가입자가 개인정보 공유를 동의한 만큼 제휴업체에 제공된 개인정보를 통해 발생할 수 있는 법적인 문제는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니까, 정말 재수 없지만, 일련의 규제 장치가 생기기 전에는 이용자들이 조심하는 수밖에 없다. 혜택제공을 가장한 판촉 전화가 오면 꼼꼼히 따져 묻고, 인터넷 사이트 가입 시 조건을 주의 깊게 읽어야 한다. 온갖 업무와 개인적인 일을 대부분 온라인으로 해결하는 쥔장이지만, 역시 오프라인이 최고인가 싶은 생각이 종종 드는 요즘이다.

* 덧붙임 하나*
본문과 관계가 있는지 없는지 잘 모르겠지만 아무튼 팁. 인터넷 서비스 가입했다고 인터넷 전화를 들여놓으라거나 바꾸라거나 하는 전화가 종종 온다. 아무 상관 없는 업체면 모르겠지만 실제로 그 회사의 인터넷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을 경우에는 아무리 됐다고 사양해도 지칠 줄 모르고 전화를 한다. 이름까지 대면서. 그럴 때는 "이런 전화 한 번만 더 하시면 쓰고 있는 인터넷까지 끊겠습니다. 상부에 꼭 그렇게 전해 주세요" 하면 해방 될 수 있다.

* 덧붙임 둘 *
사실 텔레마케터들의 입장을 생각하면 그깟 정보제공쯤 동의해 줘 버리고 싶은 마음이 안 드는 건 아니다. 본인들이라고 그 일이 마냥 좋을까. 게다가 나보다 더 험한 이용자를 맞닥뜨리면 안팎에서 온갖 욕을 다 들어야 할 텐데. 하지만 아주 아주 짧은 영업(텔레마케팅 포함) 경험으로 봐도, 아닌 건 아닌 거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etcetera

2010/08/13 16:14 2010/08/13 16:14
, ,
Response
No Trackback , 6 Comments
RSS :
http://etceteras.pe.kr/rss/response/105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Comments List

  1. 작게작게 2010/08/13 18:39 # M/D Reply Permalink

    저는 텔레마케터의 시간과 노력을 덜어주기 위해(그런데 혹해 넘어가지 않는 사람이므로) 관심없습니다, 그만 전화 끊으세요, 라고 말해도.. 계속 계속 얘기하는 경우가 많아요. 그래서 이젠 이렇게 이렇게 말하기도 해요. "네, 수고하십니다. 저는 이야기를 들을 수도 있습니다만, 그 이야기 다 듣고도 결코 동의하지 않을 텐데요, 그 시간에 차라리 딴 사람에게 얘기하는 것이 더 낫지 않을까요."

    1. etcetera 2010/08/16 09:38 # M/D Permalink

      ㅎㅎㅎ 저도 그럴 때 있어요. 근데 경품제공인 척하면서 결국 판촉하는 전화는 끊고 나서도 정말 불쾌하다능!!!

      그나저나 댓글 다신 시각을 보니... 이번 주말은 서울에 계셨던 거여요?

  2. 작게작게 2010/08/16 10:40 # M/D Reply Permalink

    아뇨, 엄마 집에 다녀왔어요. 너무 더워 밤차타고 내려갔지요. 이제 왔습니다.

    1. etcetera 2010/08/16 13:51 # M/D Permalink

      그러셨구나. 전 집 창문을 꽁꽁 닫아놓고 살아서 이번 주말도 넘넘 더웠어요. 제습기 과열될 지경;;;

  3. 냐옹이 2010/08/16 11:08 # M/D Reply Permalink

    인터넷쪽은.. 전 전화 받다 받다 지쳐서 소보원에 신고하겠다, 고 본사 고객센터로 전화했었습니다 ( ..) 본사에서 번호를 받았다고 지점들이 주장하는데 내 개인정보를 함부로 빼돌린 죄도 함께 묻겠다고 말이죠 그 이후로는 전화 안오더군요^^; 그런데 이사하느라 인터넷 업체를 바꿨더니 또 줄기차게 문자가 옵니다( ..)

    1. etcetera 2010/08/16 13:51 # M/D Permalink

      헉;;; 저보다 더 독하시다;;;

« Previous : 1 : ... 108 : 109 : 110 : 111 : 112 : 113 : 114 : 115 : 116 : ... 197 : Next »

블로그 이미지

투덜투덜

- etcetera

Archives

Authors

  1. etcetera

Recent Posts

Calendar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345624
Today:
212
Yesterday:
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