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애 첫 번째 자발적 등산은 약 10년 전, 태백산이었다. 회사 관두고 싶다고 난리 친 끝에 일주일 휴가를 받아 울릉도에 가기로 하고 집을 나섰는데, 인터넷이고 뭐고 제대로 안 되던 시절인지라 묵호항에서 출발하는 울릉도행 배는 하루 한 번 오전에만 있다는 사실을 미리 알았을 리가. 어찌 할까 고민하다 그 길로 오후 기차를 타고 태백으로 갔다. 왜 태백이었는지는, 글쎄다, 내 무의식이나 기억할까. 광부들의 사택을 개조해 만든 콘도형 민박에서 하루를 자고 다음 날 (무식해서 용감하게) 아이젠도 없이 산에 올랐다. 주머니에는 이소라 4집이 든 CDP가 있었을 것이다.

어쨌든.

숙소에서 발딱 일어나 ‘지금 나갈까? 아냐, 지금 나가기엔 너무 일러. 날도 추운데.’ 하다가 맞춤한 시간인 것 같아 (그래봤자 여섯 시나 좀 넘었을까) 나가보니 헐, 이미 긴 줄이 형성돼 있다. 한 명을 붙잡고 “이거 버스 티켓 줄인가요?” 했더니 끄덕끄덕 해서 줄 끝으로 가서 대기. 아 그러나 한참을 기다린 내 앞에 보인 것은 매표소가 아니라 버스였으니... 버스표는 저~쪽에서 구입해 왔어야 한다는; 내 발음 그렇게 후지지 않았다고. (발음이 후질 만한 단어가 없잖아;) 그냥 못 알아들었다고 할 것이지 끄덕끄덕을 왜 하냐고! 어쨌든 덕분에(!!!) 우다다다 달려 매표소 가서 표 사고 다시 맨 뒤로 가서 줄을 섰다. 우쒸.

아침에 일어났을 때만 해도 와이나픽추는 건너 뛸 생각이었다. 올라가려고 예약을 해 두긴 했지만 이 몸으로는 무리인 것 같았다. 게다가 악명이 워낙 높아야 말이지. 그런데 막상 마추픽추에 들어가니 할 게 없었다. 음... 그럼 입구만 살짝 구경해 볼까? 하는 생각으로 와이나픽추 화살표를 따라갔다. 안쪽으로 들어가니 새로운 관문이 나를 맞고, 7시 예약자들이 삼삼오오 들어가고 있다.

와이나픽추. 마추픽추가 늙은 봉우리라는 뜻이고 와이나픽추는 젊은 봉우리라는데, 그 네이밍에 지리학이 개입한 것 같지는 않다. 페루정부는 마추픽추의 하루 입장객을 2500명으로, 와이나픽추의 입장객을 400명(오전 7시, 10시 각 200명)으로 제한하고 있다. 따라서 와이나픽추에 올라가려면 예약을 서둘러야 한다. (능력 좋은 현지 여행사는 임박해서도 표를 구해줄지 어떨지는 모르겠다. 나는 거의 한 달 전 한국에서 예매했기 때문에.)

와이나픽추의 위용
<와이나픽추>

저 사진 뒤쪽에 우뚝 선 봉우리가 와이나픽추다. 그 아래 헛간처럼 생긴 건물과, 그 근처 개미만 한 사람들이 보이는지. 그로써 저 산의 규모와 경사가 가늠 되시는지? 헥헥.

그래도 여기까지 왔는데 입구만 보고 가는 건 좀 서운하다. 저 문은 넘어보자 하는 생각에 안으로 들어갔다. 표를 검사하고 노트에 이름과 여권번호, 입산시각 따위를 쓰라 한다. (나올 때는 들어갈 때 썼던 이름 옆에 하산시각과 사인을 써 넣어야 한다. 아무리 생각해 봐도 '사고관리' 때문이지 싶다 --;) 그런데 내 바로 뒷사람 두 명이 표 없이 왔다가 돌아나가는 광경 목도. 음, 저 사람들은 가고 싶어도 표 없어서 못 올라가는데 내가 여기서 바로 나가면 좀 미안하고 부끄럽다. 그럼 조금만 가볼까? 힘들면 돌아오면 되지 뭐. ...(중략)... 모두가 말한 그대로였다. 기술적으로 어려운 등산은 아니나 한 시간 동안 ‘네 발로 기어’ 올라갔다 내려와야 하는 곳도 와이나픽추. 마추픽추의 전체 그림을 볼 수 있는 곳도 와이나픽추. 성취감 끝내주는 것도 와이나픽추. 고소공포증 있는 사람은 절대 가면 안 될 와이나픽추. 별 거 아님. 진심 실족사만 주의하면 됨 -_-; (이렇게 엄살 떨었지만 막상 올라가서는 열 살도 안 돼 보이는 어린이도 보고, 70세는 되신 것 같은 할머니도 뵙고 그랬다;) 나중에 보니 양쪽 무릎은 다 까지고 내가 미쳤었지 싶었지만, 잘 미쳤었다. 뭘 해도 다섯 시간을 위해 수백만 원을 들여 스무 시간을 날아온 미친 짓보다야. 암.

와이나픽추에서 바라본 마추픽추 전경
<와이나픽추에서만 찍을 수 있다는 마추픽추의 전경>
(지그재그로 되어 있는 길이 마추픽추 전용 버스가 다니는 길이다. 버스값이 왕복 2만 원 돈인지라 돈 없고 체력 좋은 이들은 걸어서 오르내리기도 한다.)

와이나픽추 표지
<와이나픽추 인증. 해발 2693미터>

와이나픽추에서 내려오니 열 시 팀들이 입구에 옹기종기 앉아 있다. 떡실신(;) 된 우리를 보고 약간의 두려움과 설렘, 미소를 보여준다. 아아, 행운을 빌어요!

이제 뭘 한다? 그냥 떠돌았다. 가이드도 해설서도 아무 것도 없이. 거기서 빨리 나가고 싶은 마음과 영원히 있고 싶은 마음이 동시에 들어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계속 뱅뱅 돌았다. 그분이 사진 많이 찍으라셔서 (이럴 때만 말 잘 듣는다) 사진은 잔뜩 찍고. 그런데 참 이상한 게, 사람들이 정말 많은데도 왠지 혼자 거기 있는 느낌이 든다. 실제 찍은 사진을 봐도 사람들이 많이 있지만 되레 고즈넉한 느낌이다. 신기하다. (물론 세계 어디에나 진상은 있다. 한 무리의 청소년들이 노래 부르고 떠들고 다니길래 한국말로 조용히 "니네 어제 기차에서 떠들던 걔네지 __+" 했더니 삽시간에 조용해지더군. 곧이어 대체 우리가 지금 들은 말은 어느 나라 말일까 고민하는 듯하더니 슬금슬금 다른 곳으로 이동하더라는, 흐흐.)

마추픽추 전경
<모두들 찍는 그 각도에서 찍은 그 사진>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은, 돌을 다룬 방식이었다. 커다란 바위가 땅에서 솟아 파낼 수 없을 때는, 그 바위를 초석 삼아 벽을 만들었다. 돌 두 개의 아귀가 맞지 않을 때는 잘랐는지 갈았는지, 아니면 서로 어울리는 돌을 찾아내었는지, 어쨌든 서로 맞추어 담을 쌓았다. 피하지도 않고, 싸우지도 않고, 함께 흘러가기. 그러면서도 내 중심은 잃지 않기. 어쩌면 지금 내게 딱 필요한 충고.

마추픽추의 정교한 담벼락
<마추픽추의 벽>

두 번째로 인상적이었던 건, CCTV와 관제탑이 아니라 사람이 관리하도록 한 방식. ‘최첨단’ 시설을 들이기에는 돈과 기술이 부족했을까? 고용창출이 선결과제였을까? (안전요원이 생각보다 엄청 많다.) 글쎄, 그랬을 수도 있지만 나는 이 기막힌 잉카의 후손들이 최대한 유적을 훼손하지 않는 방법을 택했기 때문이라고 믿는다. (아무렴, 마추픽추 관광객이 페루 전체를 먹여 살리는 게 아닌가 의심스러운 마당에;)

마추픽추의 안전요원
<마추픽추의 안전요원>

점심이 지난 어느 순간, 드디어 나가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아무 것도 달라진 것은 없지만, 그냥 다, 괜찮을 것 같았다.

그러고 보니 오늘은 내 생일이다. 음력으로 쇠는데(‘내’가 쇠는 건 아니다), 몇 년에 한 번 돌아오는 양력-음력 생일이 겹치는 날이기도 하다. 생일선물 참 거했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etcetera

2014/01/22 10:40 2014/01/22 10:40
, , ,
Response
No Trackback , 13 Comments
RSS :
http://etceteras.pe.kr/rss/response/196

Trackback URL : http://etceteras.pe.kr/trackback/196

Comments List

  1. tinder 2018/02/28 00:24 # M/D Reply Permalink

    facebook find love -
    Hi there friends, how is everything, and what you want to say concerning this article, in my view its in fact amazing for me.

  2. tinder 2018/03/13 07:40 # M/D Reply Permalink

    facebook find love -
    I know this if off topic but I'm looking into starting my
    own blog and was wondering what all is required to get set up?
    I'm assuming having a blog like yours would cost a pretty
    penny? I'm not very internet savvy so I'm not 100% positive.
    Any tips or advice would be greatly appreciated. Thank you

  3. tinder 2018/03/13 13:42 # M/D Reply Permalink

    facebook find love -
    This website definitely has all the information I wanted concerning this subject and didn't know who to ask.

  4. tinder 2018/03/14 12:35 # M/D Reply Permalink

    facebook find love -
    Hey very nice blog!

  5. coconut oil benefits 2018/04/04 09:39 # M/D Reply Permalink

    Hello there! This post could not be written much better!
    Looking through this article reminds me of my previous roommate!
    He constantly kept preaching about this. I most certainly will send this
    post to him. Fairly certain he'll have a good read.
    Many thanks for sharing!

  6. coconut oil benefits 2018/04/04 17:45 # M/D Reply Permalink

    I'm amazed, I have to admit. Seldom do I encounter a blog that's equally educative and engaging, and without a doubt, you've hit the nail
    on the head. The problem is an issue that not enough folks are speaking intelligently about.
    Now i'm very happy I stumbled across this in my search for something relating to this.

  7. benefits of coconut oil 2018/04/04 19:39 # M/D Reply Permalink

    Hello, I think your blog might be having browser
    compatibility issues. When I look at your website in Chrome, it looks fine but when opening in Internet Explorer, it has some overlapping.
    I just wanted to give you a quick heads up! Other then that, fantastic blog!

  8. benefits of coconut oil 2018/04/04 19:50 # M/D Reply Permalink

    Please let me know if you're looking for a writer for your blog.
    You have some really good articles and I think I would be a
    good asset. If you ever want to take some of the load
    off, I'd really like to write some articles for your blog in exchange for a
    link back to mine. Please shoot me an email if interested.
    Kudos!

  9. coconut oil 2018/04/04 19:51 # M/D Reply Permalink

    Hey are using Wordpress for your site platform?
    I'm new to the blog world but I'm trying to get started and create my own. Do you need
    any coding expertise to make your own blog?
    Any help would be really appreciated!

  10. benefits of coconut oil 2018/04/05 22:45 # M/D Reply Permalink

    Hi there, everything is going sound here and ofcourse every one is sharing information, that's
    actually excellent, keep up writing.

  11. tinder 2018/04/15 11:22 # M/D Reply Permalink

    you're actually a good webmaster. The website loading velocity
    is amazing. It seems that you're doing any unique trick.
    In addition, The contents are masterpiece. you have done a wonderful process in this
    topic!

  12. tinder 2018/04/15 12:34 # M/D Reply Permalink

    We are a group of volunteers and opening a new scheme in our community.
    Your web site provided us with valuable information to work on. You have done an impressive
    job and our whole community will be grateful to you.

  13. tinder 2018/05/08 11:59 # M/D Reply Permalink

    Heya i'm for the first time here. I came across this board and I find It really useful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197 : Next »

블로그 이미지

투덜투덜

- etcetera

Archives

Authors

  1. etcetera

Calendar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ite Stats

Total hits:
1248563
Today:
340
Yesterday:
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