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서 통성명도 하고 얘기도 나눴던 땡땡이는 개강 첫날 못 알아볼 만큼 예쁜 옷을 입고 예쁘게 화장을 하고 왔다. 그래서 예의 차리느라 한마디 했다. "어머, 너 땡땡이니? 못 알아보겠다, 얘." 그러나 그에 대한 반응은 무(無)였다. 눈을 약간 치뜬 걸 반응이라고 할 수는 없을 테니까. 꽤 오랫동안 나는 그 아이가 나 같은 못생긴 시골뜨기가 말을 건 게 불쾌했기 때문에 그런 줄로만 알았다. 왜냐하면, 스무 살 나의 세상에는 대체 만났던 사람을 ‘기억하지 못한다’라는 옵션은 존재하지 않았으니까. 때문에 그의 그런 뜨악한 반응이 그 아이의 머릿속에 내가 존재하지 않았기 때문이라는 걸 깨닫는 데는 상당한 시간이 걸렸고, 단언컨대 그 작은 사건은 내가 대학에서 삐뚤어지게 된 아주 사소한 계기가 되었다. 아 물론 '이제 와 새삼 이 나이에' 그를 탓하려는 건 아니다.

좀 심한 경우도 있었다. 밀레니엄을 전후해 '아이러브스쿨'이 흥했을 때, 그때까지만 해도 본인의 성향을 미처 깨닫지 못한 쥔장(그러니까, 본인의 성향을 아는 지금은 카카오톡도 안 한다는 정도로만 얘기해둔다)은 한 친구에게 연락을 하게 된다. 그 친구로 말할 것 같으면, 초등학교 5학년 때 전학을 왔다가 6학년인가 중학교 1학년인가에 갑자기 다시 서울로 전학을 가버린 친구로서, 몇 년 안 되는 시간이지만 제법 잘 붙어 다녔던 남자애였다. 아무튼, 흔치 않은 이름이라(젠장, 지금도 기억 나네) 그를 아이러브스쿨에서 찾는 건 그리 어렵지 않았고, 냉큼 쪽지를 보냈다. 안녕, 나야. 잘 지냈니? 그리고 며칠 후 도착한 회신에는 미안하지만 누군지... 그 학교를 다니긴 했지만 본인이 기억하는 건 땡땡(나 아니다)이랑 땡땡(또 나 아니다)이...지만 어쨌든 이걸 계기로 친구가 될 수도 있겠다나 하는 헛소리가 적혀 있었다. 아 네, 그러시군요. 그럼 안녕히 계세요.

가장 최근에는 이전 글에 적은 선배 때문에 연락한 사람이었는데, 아 또 그로 말할 것 같으면 그 선배의 초중고대 동기이자 20년 동안 나와 같은 아파트 단지에서 자란 사람으로 당연히 대학 이후 모임에서도 몇 번 본 적이 있으며, 심지어 그의 동생 결혼식에도 참석한 사이(물론 동생과의 친분 때문이 아니라 엄마가 동네 아주머니들과 함께 오셔서이지만)다. 그런데 세상에 메일을 보냈더니 뭐라? 누군지 잘 모르겠다더니 아, 땡땡형 동생인가? 한다. 아 예, 땡땡형 동생 맞습니다, 맞고요.

이건 대체 내 기억력이 너무 좋은 게 문제인가, 그들이 모자라는 게 문제...라기엔 다들 제도권 교육 열심히 받고 밤낮으로 공부해서 빵빵한 학벌들이라는... 아 수업시간에 배운 거 외우느라 다른 게 머리에 들어갈 틈이 없는 것인가. 그렇담 내 머리엔 왜 수업시간에 배운 것들을 제외한 온갖 것들이 들어차 있는지 알 것도 같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etcetera

2016/03/23 13:35 2016/03/23 13:35
Response
No Trackback , a comment
RSS :
http://etceteras.pe.kr/rss/response/215

Trackback URL : http://etceteras.pe.kr/trackback/215

Comments List

  1. 오히려 2019/03/24 16:38 # M/D Reply Permalink

    친구들과 힐링을 할겸 만나기로 일정을 잡고

    강남성형외과를 찾아서 코성형에 대해서 물어보고
    친구 한명이 차를 끌고 제가 살고있는 집 앞까지 저를 데리러

    왔어요. 그렇게 해서 강릉까지 가기로했어서 중간중간 맛있는것도 먹고 도착한곳이

    강릉부성불고기찜닭에가서 찜닭실큰 먹고 배가 불러서

    저희는 바로 출발을 했는데요 강남왔어요

    강남에 건대맛집이라고거기서 맛난거 먹었어요

    그리고나서 분당에 갔는데 분당심리상담센터 에서 상담좀 받고

    .주변에 음식점이 많다보니 어디를 갈지 결정하기가 쉽지 않더라구요

    다시 강남왔어요 강남 삼성동 맛집 에서 샤브샤브 먹고

    그 뿐만 아니라 생생정보통과 같은 프로그램에 속초에 속초동명항게찜전문점 에 대해서 좀 알아보고

    대게 먹고 싶었는데 다음에가기로하고

    치과에 들렸지요 송파구에있는치과 송파구치과에 가서 치아 교정에 대해서 물어보고 나왔어요



    인터넷에서 검색해 보니 여수에 맛있는 포차 맛집이 있더군요 여수맛집 랍스타가 유명하더군요

    순천애도 역시 순천맛집 유명한곳도 알아보고 제주도도 빠질수 없죠

    제주도성산일출봉 맛집

    그리고 제주도하면 우도 좋쵸 우도맛집 그리고 제주공항 근처 맛집 유명한곳들 인터넷으로 알아봤어요

    이제 창원으로 가 볼까요

    창원치과 잘하는곳이 있다고 얘기 들었어요 창원 왔으면 꼭 들려야하는곳 통영맛집이지요

    통영하면 뭐니뭐니 해도 해물이죠

    그리고 나서 요즈음 미세먼지 때문에 다들 몸조심하는데 청정기에대해서 옥션에서 검색을 해봤지요

    렌탈LG공기청정기렌탈에 대해서 청정기도 구비해야 되겠지만 정수기도 검색해 봤지요

    정수기는 뭐니해도 LG정수기 죠

    ?


    화장실은 내부에 있어서 식사를 하는중에도 사용하기 좋았어요. 화장실 문에는 어린이들의 대통령 뽀로로 캐릭터 스티커가

    붙어 있었는데요. 식중독 예방 3대 요령을 알려주고 있는데 손씻기,익혀먹기,끓여먹기 이 3가지만 철저하게 지켜주면

    식중독에 걸릴 일이 전혀 없다고 해요. 귀여운 캐릭터도 자세히 보고 화장실에서 손을 씻고 나왔는데 안이 너무 청결하고

    깨끗해서 굉장히 마음에 들었고 청소가 귀찮은 일이여서 자칫 소홀 할 수 있는 부분이 화장실인데 관리를 잘하시는거

    같아서 좋았습니다.

    지우세여 3333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 197 : Next »

블로그 이미지

투덜투덜

- etcetera

Archives

Authors

  1. etcetera

Calendar

«   2019/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ite Stats

Total hits:
1447172
Today:
505
Yesterday:
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