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비누 점도 조절방법"

최근 발견한, 정말 "끝내주는" 물비누 점도 조절방법을 공유하고자 "물비누 점도 조절방법"이라는 검색어를 낼름 집어와 봅니다.

물비누 페이스트를 증류수나 플로럴워터에 녹이면 거의 "물" 같아지죠. 우리가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그러니까 이미 익숙해져 버린 샴푸나 물비누의 점도와는 비교가 안 됩니다. 이럴 때 방법은 둘 중 하나입니다. "새로운" 천연 물비누의 점도에 익숙해지거나, 물비누를 좀 더 걸쭉하게 만들거나죠. 지금 얘기할 방법은 물론 두 번째구요.

1. 꽃소금
전에도 얘기한 적 있지만 저는 대체 이놈의 "꽃소금"이 뭔지 당최 알 수가 없습니다. 굳이 알려고 노력하지도 않으니 여전히 모르고 있는 게 당연하긴 하지만, 아무튼 일반적으로 물비누 점도조절에 가장 많이 사용되는 건 "꽃소금"이랍니다. 저는 집에 있는 "구운 소금"으로 해 보았는데 다른 애들이랑 같이 넣는 바람이 구운 소금도 꽃소금과 같은 효과를 내는지는 잘 모르겠네요. 용량은? 전통비법인 "눈대중"입니다;;;

2. 중조(소다)
소금만큼이나 잘 안 녹긴 하고, 생각보다 좀 많이 넣어야 한다는 부담(?)은 있지만 확실히 효과는 있습니다. 하얀색 덩어리가 지기 쉬우므로 잘~ 풀어주어야 한다는 데 유의하세요. 용량은 역시 "눈대중"이라 몰라요~

3. 입욕제
그렇습니다! 오늘 제가 강추하는 비법은 바로 이 입욕제! 유노하나도 좋고(이 경우 색깔이 정말 환상적인 형광노랑으로... 응?) 기타 입욕제도 괜찮습니다. 조금만, 정말 아주 조금만 넣어도 엄청 잘 풀리고 무지무지무지 걸쭉해집니다. 자칫 잘못하다간 고체에 가까워지므로 정말 조금만 (정확히는 기억 안 나지만 500ml 기준으로 한 티스푼이 될까 말까 하게 넣었던 것 같아요) 넣어 주세요. 색깔 면에서도 효능 면에서도 점도 면에서도 월등 월등 월등!!!한 효과를 보실 수 있습니다.

맨 처음에 건성두피 때문에 샴푸로 쓸 녀석에게 유노하나를 왕창 넣고 나서 이게 거의 굳어버렸;;;을 때는 그 전에 넣은 소금과 중조 때문인 줄 알았는데 이번에 바디 클렌저 작업하면서 확실히 알게 되었어요. 그게 입욕제 때문이라는 걸. 입욕제의 어떤 성분이(소금과 중조, 입욕제의 공통점을 생각해 보면 아마도 나트륨 성분이 아닐까 싶긴 합니다만) 점도를 순식간에 높여 주는지는 모르겠지만 그거야 화학하시는 분들 몫이고요, 빠른 시간 내에 "드라마틱"한 점도조절 효과를 원하시나요? 그렇담 입욕제를 쓰세요!

단 한 가지 주의할 점은, 입욕제가 빨리 녹기는 하지만 완전히 녹으면서 더더더욱 걸쭉해지기 때문에, 처음 넣어서 섞었을 때 약간 '묽다' 싶은 정도로만 넣으시라는 거.

음, 검색해 보면 왠지 입욕제로 점도 조절하는 방법이 나와 있을 것 같기도 하지만! 애써 안 찾아보고 그냥 제가 맨 처음 퍼뜨린 양(혼자 알아낸 거니까 사실이긴 하죠) 휘딱 올려버릴 겁니닷. 흠화화화!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etcetera

2009/12/14 20:57 2009/12/14 20:57
, , , , ,
Response
No Trackback , 2 Comments
RSS :
http://etceteras.pe.kr/rss/response/64


블로그 이미지

투덜투덜

- etcetera

Archives

Authors

  1. etcetera

Recent Posts

Calendar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346066
Today:
654
Yesterday:
831